우리는 가끔 너무 쉽게 포기하고 너무 쉽게 결정할때가 있죠
이럴때 위의 글을 떠 올려보면 어떨까요?

설정

트랙백

댓글